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2-08-12 07:11

  • 뉴스 > 시/군뉴스

철원군, 국립 경찰병원 분원 유치 도전장

국방개혁 2.0 군부대 유휴지 활용 최적지·당위성 강조

기사입력 2022-07-23 19:13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철원=최종섭 기자)철원군(군수 이현종)이 의료 사각지대에 놓여 있는 낙후된 접경지 선진 의료 서비스 확보와 지역 균형발전 완성을 위해 전국 지자체 최초 지방소멸기금 활용한 국립 경찰병원 분원 유치에 도전장을 내밀었다.
 

 

은 최근 국립경찰병원 분원 유치 최적지로 철원읍 화지리 일대 국방부 유휴부지를 활용한 병원 유치 신청서를 강원도에 제출했다고 밝혔다.

 

철원군이 제세한 국립 경찰병원 분원 유치의 당위성으로 국방개혁 2.0에 따른 군부대 유휴지 활용한 대규모 사업부지의 신속한 확보 전국 지자체 최초 지역소멸대응기금 활용한 공공재활 치료센터와의 시너지 효과 각종 군사규제 등으로 낙후된 접경지 질 높은 의료서비스 제공으로 균형 발전 완성 포천철원·중앙고속도로 등 광역 교통망 확충에 따른 의료서비스 제공의 확장성 종합병원이 없는 강원북부·경기북부 의료 사각지대 주민 의료 복지 완성 등의 이유를 내세워 정부 및 관련부처 설득전에 나선다는 계획이다.

 

국립 경찰병원 분원 사업대상지로는 철원읍 화지리 500번지 일대로 국방부의 유휴부지로 면적은 180,000로 고대산자락에 위치하고 있으며, 동송읍 시내와 1.5Km 떨어져 있어 접근성이 매우 좋은 것으로 평가되고 있다.

 

또한 해당부지는 국방부소유로 국가기관 간 교환·매각이 가능하고 법률상 저촉사항이 없어 국방부의 협조 시 신속한 사업추진이 가능하다.
 

 

특히 사업대상지 주변에 향후 5년 이내 학저수지 힐링체육공원, 금연지방정원을 조성할 계획으로 환자의 심리적 요양 여건에도 최적의 장소로 평가받고 있다.

 

지방소멸대응기금을 활용하여 전국지자체 최초로 조성되는 공공재활 치료센터와도 연계하여 경찰병원의 수준 높은 재활의학 시스템의 혜택이 주민들에게 돌아갈 수 있도록 지방비 지원 등 행정력을 집중할 계획이다.

 

2023년 완공되는 산림청의 ‘DMZ 산림항공관리소와 연계한 닥터헬기 운영으로 긴급한 환자수송의 가능하여 강원북부, 경기북부의 항공치료 거점병원으로 발전할 수 있는 인프라를 구축하고 있다.
 

 

이현종 군수는 종합병원이 없어 경기도로 치료를 나가는 주민들에게 시간적 금전적으로 상당한 도움이 될 것이라며 인접 포천시, 연천군, 화천군의 주민들도 접근하기 좋은 조건으로 강원도에서 경기도민에게 의료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 여건이 현실이 될 수도 있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인접 4개 시군에 7만 명 이상의 군 병력이 존치하는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군 장병에게 선진 의료서비스 제공과 북한의 급작스러운 변화 및 사태에 대응하는 전진의료 기지의 역할도 가능 할 것이라고 유치 당위성을 설명했다.

 

한편 국립경찰병원 분원은 2개 센터(응급의학, 건강증진센터) 23개 진료과, 550병상 규모의 종합병원이며 유치시 1,300억 이상의 지역 경제유발효과를 낼 것으로 철원군은 기대하고 있다.

실시간 뉴스, 강원도민과 함께 만드는 언론

강원인터넷신문은 한국지역인터넷언론협회 회원사입니다.

ⓒ 강원인터넷신문 (gwinews.asia)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광고문의/취재요청T.553-2800 (knn2800@hanmail.net)

독자 여러분의 의견을 댓글로 올려 주세요. (비실명제)

강원인터넷신문 (abcseoul@empal.com)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