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1-12-02 07:57

  • 뉴스 > 시/군뉴스

국정원ㆍ영월군, 드론테러 대응훈련 개최

강원도 국가보안시설 관계자 대상 드론테러 위협 대비 격추훈련 등 실전역량 제고

기사입력 2021-10-20 04:40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영월=김현주 기자)국정원과 영월군은 강원지역 드론 테러ㆍ보안 위협에 대한 대응역량 제고를 위해 19일 국토부 산하 영월 드론 전용비행시험장에서 드론테러 대비 합동 대응훈련을 개최했다. 이날 훈련에는 국토부ㆍ강원도청ㆍ2군단ㆍ36사단ㆍ552안보지원부대ㆍ강원소방본부(환동해특수재난대응단ㆍ영월소방서) 등 주요기관 관계자 및 양양국제공항ㆍ소양강댐 등 도내 국가 보안시설 대테러ㆍ보안담당자 80여명이 참석했다.

 

올해 3월 예멘 후티 반군이 드론으로 사우디 정유시설을 공격하는 등 드론은 이미 세계 곳곳에서 테러 수단으로 활용되고 있다. 우리나라에서도 작년 11월 인천공항 반경 2.7km 상공에 불법 드론이 출몰, 화물기 1대가 긴급 회항하고 비행기 11대의 이착륙이 지연되면서 조종사가 검찰에 송치되는 등 드론 대응방안 마련 필요성이 국가보안시설ㆍ다중이용시설 등 주요 시설들을 중심으로 지속 제기되어 왔다.

 

훈련은 국정원 대테러 담당관의 드론테러ㆍ보안사고 사례 및 드론 대응지침 소개를 시작으로 항공안전기술원 강현우 미래항공연구실장의 국내 드론산업 활성화를 위한 노력과 과제제하 특강과 방산업체 LIG넥스원의 안티드론 장비 시연회, 참석기관 관계자들의 드론격추 실습 및 강원소방본부의 소방드론을 이용한 구조활동ㆍ2차 피해 대응 교육 등으로 진행되었다.

 

현재 드론의 불법 비행을 차단할 수 있는 법적 기반이 부족하고 대부분 주요 시설들이 접근하는 드론을 사전에 탐지하기 어려운 실정으로, 국정원은 이번 훈련은 도내 주요 기관들이 드론테러 위협에 대한 실전 대응 역량을 배가하고 안티드론 시스템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실시되었으며, 유관기관과의 긴밀한 협력을 통해 드론테러ㆍ보안사고 등 향후 위협에 공동으로 대처하는 의미있는 첫걸음이 될 것이라는 입장을 밝혔다.

 

또한, 영월군도 이날 국정원과 안티드론 시스템 연구 및 실전훈련관련 업무협약(MOU)을 맺었다. 영월군 관계자는 앞으로도 영월 드론전용비행시험장이 국정원 및 국가보안시설의 드론대응 훈련 장소로 활용되기를 기대한다면서, 영월군이 드론산업의 중심지로 자리매김할 수 있는 소중한 기회가 될 것이라는 기대감도 피력했다.

 

참석자들도 훈련을 통해 안티드론 시스템 구축방법을 단계적으로 숙지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되었으며 드론 대응장비 도입ㆍ기존 감시장비 업그레이드 및 자체 대응 매뉴얼 구비 등 대테러ㆍ보안 태세 유지에 더욱 힘쓰겠다고 한 목소리로 전했다.

 

한편, 이번 불법드론 대응시스템 시연은 국토교통부의 실증 사업(규제샌드박스)을 통해 개발된 순수 국산 기술의 성과로 국토교통부는 민간 우수기술의 조기 상용화를 위해 13개 분야 규제샌드박스 사업과 10개 지자체 드론 실증도시 구축 등 다양한 실증지원 사업을 수행하고 있다. 또한 드론의 기술 개발ㆍ실증을 지원하기 위해 레이더, 영상추적기 등 비행시험 장비를 갖춘 드론전용비행시험장(영월ㆍ보은 등)을 전국적으로 6곳에 구축ㆍ운영중이다.

실시간 뉴스, 강원도민과 함께 만드는 언론

강원인터넷신문은 한국지역인터넷언론협회 회원사입니다.

ⓒ 강원인터넷신문 (gwinews.asia)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광고문의/취재요청T.553-2800 (knn2800@hanmail.net)

독자 여러분의 의견을 댓글로 올려 주세요. (비실명제)

 

강원인터넷신문 (abcseoul@empal.com)

댓글0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