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1-12-02 07:57

  • 뉴스 > 정치의원뉴스

국도42호선 백복령구간 터널화 최종 확정

이철규 국회의원, 1년여간 노력 끝에 총사업비 변경 결실

기사입력 2021-09-01 07:34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동해=김현주 기자)이철규 국회의원(국민의힘, 강원 동해·태백·삼척·정선)31일 보도자료를 통해 국도42호선(백복령달방) 백복령구간 터널화가 총사업비 변경을 통해 최종 확정됐다고 밝혔다.

 

동해와 정선을 연결하는 유일한 간선도로인 국도42호선(백복령달방) 개량사업은 지난 20193, 국토부의 국도 위험구간 계량 예타면제 사업에 포함되면서 본격적으로 추진돼왔다.

 

하지만 당초 정부안에 백복령 터널이 포함되지 않으면서 지역사회에서는 주민의 안전과 구간연장 단축을 위해 굴곡진 백복령구간의 터널화가 반드시 필요하다는 요구가 제기돼왔다.

 

이에 이 의원은 지난 총선에서 국도42호선(백복령달방) 백복령구간 터널화를 주민과 약속했고, 지난 1년여 동안 국토부, 기재부 등과 지속해서 협의한 끝에 총사업비 변경을 통해 백복령 구간 터널화를 최종 확정했다.

 

총사업비는 기존 1,082억원에서 약 1,354억원으로 대폭 늘어나게 된다. ‘백복령 터널(3) 추가 확정으로 기존 0.8에 불과했던 터널구간이 약 3.6로 확대되고 직선화되면서 17.4였던 연장이 13.1로 줄어들어 이동시간이 대폭 단축될 전망이다.

 

총사업비 및 노선 변경 확정에 따라 실시설계 및 환경영향 등 용역을 시행하여 ‘22년 내 사업발주가 추진될 예정이다.

 

이 의원은 총사업비 변경을 통한 백복령구간 터널화 확정으로 주민 안전성과 편의성이 대폭 향상되고, 동해정선 간 연계 강화는 물론 지역개발이 촉진될 것으로 기대한다라며 주민들과의 약속을 지킬 수 있어 감사하며 앞으로 더욱더 지역발전에 매진하겠다라고 말했다.


실시간 뉴스, 강원도민과 함께 만드는 언론

강원인터넷신문은 한국지역인터넷언론협회 회원사입니다.

ⓒ 강원인터넷신문 (gwinews.asia)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광고문의/취재요청T.553-2800 (knn2800@hanmail.net)

독자 여러분의 의견을 댓글로 올려 주세요. (비실명제)

 

강원인터넷신문 (abcseoul@empal.com)

댓글0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