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0-07-15 17:26

  • 뉴스 > 시/군뉴스

동해시, 북평산단 입주기업 특별지원 사업 본격 추진

입주기업 특별지원을 통해 기업하기 좋은 산업단지로 거듭나길 기대

기사입력 2020-06-15 09:49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동해=김현주 기자)동해시는 지난 2월 북평산업단지가 지방중소기업 특별지원 지역으로 제6차 지정됨에 따라, 입주기업을 대상으로 물류비, 폐수처리비, 창업 및 경쟁력강화자금 이자차액보전비 등을 지원한다고 밝혔다.

 

지방중소기업 특별지원지역은 산업생산이 저조한 산업단지를 대상으로 지자체의 활성화 의지가 높은 곳을 지정, 세제와 자금, 판로 등 특례 지원을 통해 기업유치와 입주기업 성장을 돕는 제도이며, 북평산업단지는 '953월에 최초 지정되어 올해 6차로 재지정 되었다.

 

이에, 올해 동해시는 강원도와 함께 산단 입주기업을 대상으로 물류운송비와 폐수처리비, 창업 및 경쟁력강화 지원자금 이자차액보전비를 포함 총 24.8억을 지원한다고 밝혔다.

 

물류비와 폐수처리비는 북평산단 입주기업 중 공장 등록된 업체로 물류비가 발생한 기업, 폐수처리비의 경우 폐수처리비용을 납부한 기업이며, 지원 시기는 물류비의 경우 상 하반기분을 7월과 8 ~ 9월에 각 8.6억씩 2회 지급하며, 폐수처리비는 총 4.8억원을 분기별로 65% 범위 내에서 지원한다.

 

, 창업 및 경쟁력강화 지원자금은 시설투자자금 15억원 범위 내에서 융자추천 및 이자 지원을 시행해 창업기업의 경쟁력을 강화할 계획이다.

 

한편, 특별지원지역에 입주한 중소기업은 최초 과세 연도부터 5년간 국세인 법인세 또는 소득세의 50%를 감면 받을 수 있으며, 취득세·재산세 등 지방세도 감면 받을 수 있다.

 

지자체, 한전 등 공공기관은 산단 입주기업이 직접 생산한 물품을 제한경쟁입찰 및 수의계약 방식으로 구매할 수 있으며, 정책자금 융자 한도를 비롯 신용보증 우대 등에 대한 지원도 가능하다.

 

지난 5년 동안 북평산업단지 200여개 입주기업이 세제감면 및 정책 자금 지원 등을 통해 받은 혜택은 약 567억원 규모로 분석돼, 지역경제 활성화에 대한 마중물 역할을 톡톡히 한 것으로 나타났다.

 

동해시 관계자는 지난해 공모 선정된 북평산업단지 경쟁력강화 사업을 비롯해 입주기업 특별지원을 통해 북평산업단지가 환동해권 북방경제 거점산업단지로 성장·발전하고 기업 하기 좋은 산업단지로 거듭날 수 있도록 총력을 기울일 계획이라고 전했다.


빠른 실시간 뉴스, 강원도민과 함께 만드는 언론.

 

강원인터넷신문은 한국지역인터넷언론협회 100여개 전국회원사와 기사를 공유하고 있습니다.


강원인터넷신문은 한국지역인터넷언론협회 회원사입니다.

ⓒ 강원인터넷신문 (gwinews.asia)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원인터넷신문 (abcseoul@empal.com)

댓글0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