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0-06-01 06:10

  • 뉴스 > 시/군뉴스

강릉시, 실외·비대면 위주 노인 일자리 사업 재개

마스크 착용 필수 등 방역 관리 철저

기사입력 2020-05-11 12:52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강릉=김현주 기자)강릉시가 코로나19로 중단된 노인일자리 사업을 재개한다.

 

최근 국내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가 한 자리 수에 머물고 정부의 생활 속 거리두기 이행 결정에 따라, 강릉시는 오는 11일부터 철저한 방역지침 준수와 참여노인의 건강보호 최우선 등을 전제로, 실외활동과 비대면 사업인 공익형 사업을 시작으로 노인 일자리 및 사회활동 지원사업을 제한적·단계적으로 재개한다.

 

강릉시는 올해 당초 공익형 4,436, 사회서비스형 294, 시장형 280, 취업알선형 68개 등 전체 5,078개를 운영할 계획이었으나 코로나19로 인해 2월말 사업을 전면 중단한 바 있다.

 

시 관계자는 감염 위험도에 따라 사업유형을 실외분산형, 실내분산형, 실외밀집형 실내밀집형 순으로, 코로나19 상황 추이에 따라 순차적으로 재개할 예정이며, 또 활동시간 및 인원을 탄력 조정하고, 마스크를 필수적으로 착용하는 등 방역지침을 준수하여 사업을 추진하겠다라고 밝혔다.

빠른 실시간 뉴스, 강원도민과 함께 만드는 언론.

 

강원인터넷신문은 한국지역인터넷언론협회 100여개 전국회원사와 기사를 공유하고 있습니다.


강원인터넷신문은 한국지역인터넷언론협회 회원사입니다.

ⓒ 강원인터넷신문 (gwinews.asia)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원인터넷신문 (abcseoul@empal.com)

댓글0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