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0-06-04 10:49

  • 뉴스 > 시/군뉴스

동해시 어르신일자리 사업에 4,363명 참여

2020년도 노인일자리 사업 총 140억 투자

기사입력 2020-05-08 17:16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동해=김현주 기자)동해시가 코로나19 확산으로 중단했던 노인일자리 및 사회활동 지원사업을 지난 6일 재개했다고 밝혔다.

 

동해시는 올해 140억원을 들여 57개 사업에 4,363명의 어르신에게 일자리를 제공한다.

 

이는 지난해 3,649명 보다 714(19.5%)이 증가한 숫자이다.

 

노인일자리 매년 500개 이상 발굴, 2022년까지 노인일자리 4,600개 확대는 동해시장 민선7기 공약사업 중 하나이다.

 

시는 민선 6기 동안 66억원을 투입해 노인 2,612명에게 일자리를 제공했다.

 

시의 노인 일자리 수행기관은 동해 시니어클럽, 대한노인회 동해시지회, 동해시노인종합복지관, 묵호노인종합복지관 등 4개 기관에서 수행하고 있으며, 사업유형별로는 공익형 3,373, 시장형 600, 사회서비스형 169, 기타 221자리이다.

 

동해시는 코로나19로 지난 224일부터 55일까지 노인일자리 사업을 중단했으나, ‘생활 속 거리두기로 방역체계가 전환됨에 따라, 사업을 재개했으며, 사업 중단 기간만큼 월 근무 일수 확대를 통해 어르신들의 급여를 보전할 계획이다.

 

시는 사업재개에 따라 근로시간 중 참여자 간 일정거리를 유지하고 전체 마스크 착용 후 근무하도록 하는 등 생활 속 거리두기생활 방역도 철저히 준수한다는 방침이다.

 

한편, 시는 어르신들과 지역 특성에 맞는 일자리 특화형 사업을 지속 발굴해 공모사업을 따내고 있다.

 

지난해 동해시는 강원도가 실시한 ‘100세 시대, 어르신 일자리 사업 평가대회에서 금곡영농사업단이 특화형 분야에서 1등을 해 우수상을 수상했으며,

 

동해시는, 올해에도 100세 시대 어르신일자리 특화형 사업으로, 세월 담은 밥상, 분토골 할배, 가스까스 등 3개 공모사업 선정으로 18천만원의 도비를 확보해, 어르신들의 노후 경제활동 지원으로 노인문제 예방 및 사회적 비용을 절감하고 있다.

 

이 외에도, 노인 일자리 사업 수행기관에선 동해시니어클럽이 지난해 말 문화체육관광부장관 표창을 수상 한 바 있다.

 

동해시는 올해 지속적인 경로당 기능 보강은 물론, 노인과 아동 보호자가 함께하는 복합 커뮤니티 U-care센터를 신축해 지역공동체 기반 조성은 물론 어르신들이 행복한 동해를 만들어 나갈 계획이다.

 

동해시 관계자는 일자리가 곧 최고의 복지라는 말이 있듯이, 초고령화 시대에 대비해 노인 일자리 사업을 적극적으로 확대해, 어르신들의 건강한 사회참여와 여가생활 향유로 행복한 노후를 보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빠른 실시간 뉴스, 강원도민과 함께 만드는 언론.

 

강원인터넷신문은 한국지역인터넷언론협회 100여개 전국회원사와 기사를 공유하고 있습니다.


강원인터넷신문은 한국지역인터넷언론협회 회원사입니다.

ⓒ 강원인터넷신문 (gwinews.asia)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원인터넷신문 (abcseoul@empal.com)

댓글0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