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0-05-27 18:12

  • 뉴스 > 강원도뉴스

중국 자매결연 도시, 강원도에 마스크 20만장 기부

기사입력 2020-03-29 06:30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춘천 = 정광섭 기자) 강원도와 26년째 자매결연 관계를 이어오고 있는 중국 지린성(성장 징쥔하이)이 강원도에 마스크 10만장을 보내왔다.

 

▲ 중국 지린성등 자매도시에서 보내온 마스크(사진제공=강원도청)

 

중국 지방정부가 이번 코로나19 사태에 강원도를 위해 방역물품을 기부한 것은 안후이성(3.17.), 허베이성(3.25.)에 이어 세 번째다.

 

지린성장 징쥔하이는 마스크 10만장과 함께 전달한 서한문에서한국의 심각한 코로나19 상황의 어려움에 대하여 깊이 공감하고 걱정하고 있으며 진심어린 위로를 전한다. 전염병은 국경이 없으니 양국 정부와 국민이 함께 노력한다면 고난을 극복할 것을 믿는다.”고 강원도민을 위로했다.

 

한편 지린성이 기부한 마스크는 도내 노인 및 장애인 복지시설 1,214개소에 지원된다.

 

이와 더불어 중국 투자기업인 통다이홀딩스에서도 강원도민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마스크 10만장을 보내왔다. 통다이홀딩스가 기부한 마스크는 도내 전통시장 60개소 및 상점가 9개소에 지원된다.

 

강원도에 기부물품을 전달해온 중국의 지방정부와 기업들은 강원도가 코로나19 위기상황을 하루빨리 이겨내기를 응원하며 상호신뢰가 더욱 강화되고 상생발전의 새로운 장을 열기를 기대한다고 전했다.

 

 

빠른 실시간 뉴스, 강원도민과 함께 만드는 언론.

 

강원인터넷신문은 한국지역인터넷언론협회 100여개 전국회원사와 기사를 공유하고 있습니다.


강원인터넷신문은 한국지역인터넷언론협회 회원사입니다.

ⓒ 강원인터넷신문 (gwinews.asia)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원인터넷신문 (knn2800@hanmail.net)

댓글0

0/500